DALIAN CHINA
로맨틱의 패션도시
대련
중국 동북 지역 대외 개방의 창구 및 가장 큰 항구 도시
>
>
>
시진핑, 문재인 대통령과 통화
시진핑, 문재인 대통령과 통화
2020-05-14

    시진핑 국가주석은 13일 밤 문재인 대통령과 통화했다.

 

    시진핑은 다음과 같이 강조했다. 간고한 노력을 거쳐 중한 양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전염병이 모두 효과적으로 통제되였다. 공동으로 전염병을 퇴치하는 과정에서 중한은 시종 서로 돕고 고난을 함께 하며 서로 지지하고 서로 도와주었다. 중한 양국은 먼저 연합방위 협력 메커니즘을 구축하여 상호 전염병의 ‘제로 수입’ 기록을 세웠다. 쌍방은 또 전염병예방통제를 잘하는 전제하에 먼저 중요하고 급히 수요되는 인원래왕 "쾌속통로"를 개통하고 지역산업사슬, 공급사슬, 물류사슬의 순조로운 운행을 보장했다. 중한 역병대처협력은 효과적인 성과를 거두었는바 량국 각자의 역병대처대국에 봉사하고 "좋은 이웃은 금불환"이라는 도리를 설명하였을뿐만아니라 전 세계 역병대처에 유익한 경험을 쌓았으며 협력의 본보기를 수립하였다. 중국은 한국 측과 연합방위 통제, 약물 및 백신 연구 개발 협력을 계속 강화하고 WHO가 제 역할을 발휘하도록 지지하며 유엔, 주요 20개국(G20) 아세안과 한중일 등 다자간 틀 안에서 소통과 협조를 강화하고 양자 및 국제 전염병 예방 협력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용의가 있다.

 

   시진핑은 중국과 한국은 이사할 수 없는 우호적인 이웃이라고 지적했다. 량국은 공동발전과 번영을 실현하고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수호하며 다각주의와 자유무역을 수호하는 면에서 공동리익이 갈수록 많아지고있으며 각 분야에서 실무협력을 확대하고 량국 인민에게 더욱 잘 복지를 마련해줄수 있는 공간이 갈수록 커지고있다. 저는 중한관계 발전에 깊은 중시를 돌리면서 당신과 전략적 소통을 강화하여 중한관계를 더욱 높은 수준으로 끌어올릴것을 희망합니다.

 

   문재인은 시진핑 주석의 강력한 지도 아래 중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전염병 발생에 맞서 뚜렷한 성과를 거두었다고 평가하며, 곧 열릴 중국 전국 양회의 원만한 성공을 축원한다! 한중 량국은 전염병에 대처하는 구상과 조치가 비슷하고 전염병에 대처하는 협력에서 탁월한 성과를 거두었으며 특히 먼저 "빠른 통로"를 개통하고 량국이 단결협력하는 유력한 신호를 전달했으며 세계에 본보기를 보여주었다. 한국측은 중국측과 계속 소통하고 협력하여 국제사회의 단결과 상호신뢰를 강화하고 전염병을 전승하기 위해 적극적인 역할을 발휘하기를 희망한다. 한국측은 중국측과 밀접한 소통을 유지하고 한중관계의 끊임없는 발전을 추동하기를 기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