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틱의 패션도시
대련
중국 동북 지역 대외 개방의 창구 및 가장 큰 항구 도시
청명 진푸신구 꽃구경 계절 유람객 고봉 맞이
2017-04-11 05:05

청명휴가 기간 바람이 산들하고 날씨가 따뜻해지며서 꽃들이 만발했고, 진푸신구에서는 가장 아름다운 꼿구경지로 첫 유람고봉을 맞이했다. 신구 상무국의 통계에 따르면, 3일 짧은 휴가동안 전 진푸신구에서 2316만명의 유람객을 접대했고, 여행소비 2.62억 위안 끌어들였으며, 계속하여 두자리수의 증장을 유지했다. 신구 여행시장은 “안전, 질서, 질량, 효익, 문명”의 사업목표를 실현했다.

 

청명절 기간, 주변의 자가운전 단선여행이 가장 집중적으로 많았으며, 선양(沈陽),안산(鞍山),잉커우(營口),단둥(丹東) 및 다롄 현지의 3.52만 대의 자가 운전차가 신구에서 마음껏 유람했다. 전 진푸신구 밤을 지낸 유람객은 증가하여 2.62만명 정도 되었고, 인평균 소비는 1100위안 초과했다.

 

짧은 휴가동안, 각 관광지에서 새로운 혜택활동을 내놓았다. 진스탄(金石灘)여행회사는 특혜 연카드를 출시하고 특혜날 활동을 진행하여 유람객의 참여도를 높이고 여객 흡인력을 증가했는 바, 주요 관광지는 3날 동안 약 13만명에 달하는 유람객을 접대했고, 입장권 수입은 약 420만 위안에 달했다. 발현왕국(發現王國)의 큰 장면과 새로 상연된 트렌디한 분위기에 끌여 4만여 관관객들이 앞다투어 방문했고, 3일동안 33만위안의 입장권 수입을 올렸다.

 

각 답청 항목들이 움트는 악장을 울리면서, 유람객들에게 다채로움을 공유했다. 농촌유람, 등산, 답청, 꽃구경, 채집, 온천욕 등 항목은 유람객들에게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했다. 샤오헤이산(小黑山),라벤더(紫雲花汐) 관광지, 둥거우(東溝)휴양지 등 관광지에서 특색있는 체험 항목을 내놓아 만여 명의 유람객들을 접대했으며, 입장료 수입은 30여만에 달했다. 샤오헤이산, 스렁산(四棱山), 퉁뉴령(童牛嶺), 파오타이산(炮台山), 둥쟈거우(董家溝) 식물원, 훙싱하이(紅星海)공원 등 관광지에서도 6만여명을 관광객들을 접대하여 등산답청을 했으며, 루넝(魯能), 탕징저(湯景澤),둥취앤(東泉), 밍후(銘湖), 탕펑(唐風), 카이룬(凱倫), 화이화(槐花) 온천들과 아얼빈(阿爾濱) 워터파크에서도 여행객이 끊이지 않았다. 전 지역 온천 물놀이 관광객 2.47만명 접대하고, 입장료 수입 약 147만 위안 올렸다.  

 

이밖에, 주변 자유행은 다롄시민들의 주류적인 선택지로 되었다. 딸기 따기, 복숭아꽃 구경, 농가음식을 맛보고, 놀이동산에서 즐기는 등 체험을 하면서, 광대한 시민들 특히 아이와 동반한 유람객들은 발길을 되돌리기 아쉬워 했다. 3일이란 짧은 휴가동안, 진푸신구 농촌 채집, 여가체험 활동을 통해 2.87만 관광객들을 접대했고, 입장료 수입은 72만위안 달했다.  

 

경제정보
2017-04-11 05:05

청명휴가 기간 바람이 산들하고 날씨가 따뜻해지며서 꽃들이 만발했고, 진푸신구에서는 가장 아름다운 꼿구경지로 첫 유람고봉을 맞이했다. 신구 상무국의 통계에 따르면, 3일 짧은 휴가동안 전 진푸신구에서 2316만명의 유람객을 접대했고, 여행소비 2.62억 위안 끌어들였으며, 계속하여 두자리수의 증장을 유지했다. 신구 여행시장은 “안전, 질서, 질량, 효익, 문명”의 사업목표를 실현했다.

 

청명절 기간, 주변의 자가운전 단선여행이 가장 집중적으로 많았으며, 선양(沈陽),안산(鞍山),잉커우(營口),단둥(丹東) 및 다롄 현지의 3.52만 대의 자가 운전차가 신구에서 마음껏 유람했다. 전 진푸신구 밤을 지낸 유람객은 증가하여 2.62만명 정도 되었고, 인평균 소비는 1100위안 초과했다.

 

짧은 휴가동안, 각 관광지에서 새로운 혜택활동을 내놓았다. 진스탄(金石灘)여행회사는 특혜 연카드를 출시하고 특혜날 활동을 진행하여 유람객의 참여도를 높이고 여객 흡인력을 증가했는 바, 주요 관광지는 3날 동안 약 13만명에 달하는 유람객을 접대했고, 입장권 수입은 약 420만 위안에 달했다. 발현왕국(發現王國)의 큰 장면과 새로 상연된 트렌디한 분위기에 끌여 4만여 관관객들이 앞다투어 방문했고, 3일동안 33만위안의 입장권 수입을 올렸다.

 

각 답청 항목들이 움트는 악장을 울리면서, 유람객들에게 다채로움을 공유했다. 농촌유람, 등산, 답청, 꽃구경, 채집, 온천욕 등 항목은 유람객들에게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했다. 샤오헤이산(小黑山),라벤더(紫雲花汐) 관광지, 둥거우(東溝)휴양지 등 관광지에서 특색있는 체험 항목을 내놓아 만여 명의 유람객들을 접대했으며, 입장료 수입은 30여만에 달했다. 샤오헤이산, 스렁산(四棱山), 퉁뉴령(童牛嶺), 파오타이산(炮台山), 둥쟈거우(董家溝) 식물원, 훙싱하이(紅星海)공원 등 관광지에서도 6만여명을 관광객들을 접대하여 등산답청을 했으며, 루넝(魯能), 탕징저(湯景澤),둥취앤(東泉), 밍후(銘湖), 탕펑(唐風), 카이룬(凱倫), 화이화(槐花) 온천들과 아얼빈(阿爾濱) 워터파크에서도 여행객이 끊이지 않았다. 전 지역 온천 물놀이 관광객 2.47만명 접대하고, 입장료 수입 약 147만 위안 올렸다.  

 

이밖에, 주변 자유행은 다롄시민들의 주류적인 선택지로 되었다. 딸기 따기, 복숭아꽃 구경, 농가음식을 맛보고, 놀이동산에서 즐기는 등 체험을 하면서, 광대한 시민들 특히 아이와 동반한 유람객들은 발길을 되돌리기 아쉬워 했다. 3일이란 짧은 휴가동안, 진푸신구 농촌 채집, 여가체험 활동을 통해 2.87만 관광객들을 접대했고, 입장료 수입은 72만위안 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