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틱의 패션도시
대련
중국 동북 지역 대외 개방의 창구 및 가장 큰 항구 도시
2020 중일(대련) 교육포럼 개최
2020-09-27 14:04

    어제 대련시 인민정부가 주최하고 대련시교육국과 민맹 대련시위원회가 주최한 2020 중일(대련)교육포럼에서 중일 교육전문가들은 '전염병 배경하의 동북아교육 혁신발전'을 주제로 중일 교육발전의 변혁과 추세에 초점을 맞추어 대응책을 공동 토론했다.

 

    가메이 게이 다롄주재 일본영사판공실 수석대표는 일중 양국간의 청소년 교류와 교육교류는 양국교류인재 양성의 기초이며 일본 정부와 외무성은 관련 사업을 매우 중시한다고 말했습니다. 지금까지 대련과 일본의 각 우호도시, 학교, 민간기업과 단체간에 다채로운 교육, 문화, 체육 등 교류활동을 전개해 왔습니다. 대련과 일본의 각 도시와 경제, 문화 등 각 분야의 교류가 더욱 긴밀해지기를 기대하며, 고등교육, 직업교육, 기초교육 등 각 분야의 교류를 강화한다.

 

    중국교육학회 부회장, 국가교육감 이천순은, 정보기술을 이용하여 교육이념을 갱신하고, 교육모델을 변혁하며, 정보화로 교육혁신을 촉진하고, 교육의 현대화를 조력하는 것은 우리의 전략적 의의를 가진 선택이라고 말했다. 금후, 온라인 교육과 오프라인 교육은 진일보 깊이 융합될 것이며, 또한 교육 생태, 교육 환경, 교육 방식 및 교육 관리에 전복적인 변화가 일어나도록 인도할 것이다.

 

    또한, 중국직업기술교육학회 상무부회장, 중국주일본 오사카총영사관 전 교육참사관 류점산, 대련일본인학교 교장 평량, 랴오닝직업기술교육학회 상무부회장 고홍, 대련시 제16중학교 교장 한민, 신동방대련학교 부교장 진봉 등 손님들도 기조연설을 진행하였다.

경제정보
2020-09-27 14:04

    어제 대련시 인민정부가 주최하고 대련시교육국과 민맹 대련시위원회가 주최한 2020 중일(대련)교육포럼에서 중일 교육전문가들은 '전염병 배경하의 동북아교육 혁신발전'을 주제로 중일 교육발전의 변혁과 추세에 초점을 맞추어 대응책을 공동 토론했다.

 

    가메이 게이 다롄주재 일본영사판공실 수석대표는 일중 양국간의 청소년 교류와 교육교류는 양국교류인재 양성의 기초이며 일본 정부와 외무성은 관련 사업을 매우 중시한다고 말했습니다. 지금까지 대련과 일본의 각 우호도시, 학교, 민간기업과 단체간에 다채로운 교육, 문화, 체육 등 교류활동을 전개해 왔습니다. 대련과 일본의 각 도시와 경제, 문화 등 각 분야의 교류가 더욱 긴밀해지기를 기대하며, 고등교육, 직업교육, 기초교육 등 각 분야의 교류를 강화한다.

 

    중국교육학회 부회장, 국가교육감 이천순은, 정보기술을 이용하여 교육이념을 갱신하고, 교육모델을 변혁하며, 정보화로 교육혁신을 촉진하고, 교육의 현대화를 조력하는 것은 우리의 전략적 의의를 가진 선택이라고 말했다. 금후, 온라인 교육과 오프라인 교육은 진일보 깊이 융합될 것이며, 또한 교육 생태, 교육 환경, 교육 방식 및 교육 관리에 전복적인 변화가 일어나도록 인도할 것이다.

 

    또한, 중국직업기술교육학회 상무부회장, 중국주일본 오사카총영사관 전 교육참사관 류점산, 대련일본인학교 교장 평량, 랴오닝직업기술교육학회 상무부회장 고홍, 대련시 제16중학교 교장 한민, 신동방대련학교 부교장 진봉 등 손님들도 기조연설을 진행하였다.